북경여행의 하이라이트.
인류 최대의 토목공사라고 불리는 만리장성
만리장성은 중국 역대 왕조들이 북방민족의 침입을 막기 위해서 세운 방어용 성벽으로
지도상 연장 길이 2,700km이며, 중간에 갈라져 나온 지선들까지 합치면 총 길이가 약 5,000~6000km.

보통 만리장성하면 진시황제를 떠올리지만
사실 만리장성은 그보다 훨씬 전인 춘추시대(BC770~ BC443)부터 성벽이 건축되기 시작되었다고 한다.
이후 진나라가 들어서면서 이들 성벽을 연결하고 증축했다는 사실!!


만리장성의 2,700km가 모두 똑 같은 구조와 재료로 만들어진 것은 아니라고 한다
어떤곳은 이중으로 축성된 곳도 있고, 성벽의 높이나 폭도 지역에 따라 차이가 있다고..

어쨌든!! 드디어!
新 세계 7대 불가사의 중 하나인 만리장성

지금 만나러 갑니다 :)


만리장성 으로 향하는 길..
비가 조금씩 내리기 시작한다...

보통 여행가서 비가 오면 운이 나쁘다고 생각해야 하는데
가이드님 말이 중국에서는 비가오는걸 귀한 손님이 오는거라고 생각해서 좋은 징조라고 한다
비가 내리더라도 조금 있으면 금방 그치니깐 걱정 말라는 말과 함께!!

워낙에 더운 날씨다 보니 비를 싫어하는 나 조차도 비가 반가웠다 :)


만리장성 케이블카 입구...
예전같았으면 힘들게 걸어서 만리장성을 올라가야 했지만 요즘은 이렇게 케이블카가 있어서 아주 쉽다!
그냥 표를 끊고 입장!

그러나... 중국인들 중에는 케이블카 안타고 걸어서 올라가는 사람들도 많다고;;;


앞뒤로 등을 마주하고 앉을수 있는 형태의 케이블카이다..
사실 그리 튼실해보이지는 않아서 걱정은 많이 되었지만..
가이드님 말이 위험하지 않다고...;;;

그러나 바람이 많이 불면 케이블카 운행은 하지 않는다고 한다!
바람이 너무 심할땐 올라가는 케이블카와 내려오는 케이블카가 부딪힐 정도로 심하게 흔들린다는;;;;

암튼 오늘은 바람이 별로 없으니 다행 :)


슝~~ 출발이요!!


비가 조금씩 내리긴 했지만 덕분에 많이 덥지가 않아서 더욱 좋았다!!

그리고 가이드님 말처럼.. 케이블카에서 내리자..
거짓말 처럼 비가 그치더라는;; ㅋ


케이블카에서 내려 만리장성 입구 도착 :)

가이드님이 자유시간을 주셔서 자유롭게 사진찍고 돌아다닐수 있었다!
물론 자유시간이라고 해서 등산할 생각은 없으니;;
가까운 타워쪽으로 고고씽 :)


이정표를 따라서...??

아니..


사람들을 따라서 졸졸졸.. ㅋ


사람들이 많이 올라가는 저 꼭대기 까지만 올라가기로 결심~~

올라가는 내내 느꼈지만.. 비가 안왔다면 더워서 익었을지도;;;


보시다시피 계단도 제각각이고 상당히 가파른 편이라서 힘들고....
위험하기도 했다!

만리장성에 오를땐 필수로 편한신발!!!
킬힐이라도 신고 왔다간 맨발로 올라가야 할듯;; ㅋ


조금씩 조금씩 사진을 찍으면서 오르기 시작했다..


이거 생각보다 쉽지가 않다;; 헥헥헥


그래도 이렇게 한번씩 뒤돌아 볼때마다 그림같은 풍경이 펼쳐지니..
안오를 수가 있나!!!


한참을 바라보고 찰칵 찰칵!!!
구름 + 안개 + 렌즈고장 세박자가 골고루 갖춰져서 눈으로 보는것에 비해 상당히 맘에 안드는 결과물이 나왔다는 ㅜㅜ


그래도 멋지지 않은가~~~~;;;
저 멀리 희미하게 보이는 저곳들이 다 만리장성의 일부들~~


자세히 보면 케이블카 말고 열심히 걸어올라오는 사람들도 있다!!!


정말 이 대단한것을 어떻게 쌓을 생각을 했을까...

만리장성에 대한 재미있는 이야기들도 가이드님이 많이 해주셨는데..  

그 중 하나!

하룻밤에 만리장성을 쌓는다 라는 말의 유래!

예전에 만리장성을 쌓기위해 강제로 남자들을 마구마구 데려갔는데
남편을 만리장성 건축에 보내야 했던 부인이.. 매일 밤낮을 남편을 기다리면서 울고만 있었단다!!
지나가던 거지가 너무 아름다운 부인이 울고있길래 궁금해서 그 이유를 물어 봤더니

부인 : 제 평생 소원이 있는데 만리장성건축에 끌려간 남편이 살았는지 죽었는지만 알았으면 좋겠어요 ㅜㅜ
거지 : 그게 무슨 소원이에요~~ 제 소원은 당신같이 아름다운 여인과 하룻밤만 지내보는게 소원이에요!
부인 : 그럼 제가 당신의 소원을 들어드릴테니 당신도 제 소원을 들어주시겠어요?!
만리장성 건축하는 곳에 가서 제 남편의 생사만이라도 알아봐주세요!

이렇게 해서 거지와 부인은 하룻밤을 보내고 약속대로 거지는 몇일을 걸려 만리장성으로 가서 남편을 찾았다!
관리인에게 부인이 전해준 쪽지를 건내주고 기다리는데 갑자기 끌려 들어간 거지!

부인이 챙겨준 쪽지에는
" 내 남편은 ooo지역에 사는 ooo입니다. 이 거지를 보낼테니 제 남편을 보내주시고
대신 이 거지에게 일을 시키세요"

글을 모르는 거지는 아름다운 여인과 하룻밤을 보내고 만리장성을 죽을때까지 쌓았다는 이야기 :)
그리하여 하룻밤에 만리장성을 쌓는다! 라는 말이 생겼다고 한다..

근데... 거지와 하룻밤을 보낸 부인... 과연 현명한 부인인가?;;


아무튼 이 만리장성을 쌓기위해 정말 많은 사람들이 희생한거지!!
덕분에 나는 이런 멋진 광경 신기한 광경을 보고있는거고..


내가 올라가본 만리장성은 정말 극히 일부분...
이것만으로 만리장성의 거대함을 다 보진 못하겠지만 그래도...  꽤나 멋지다!!!
날씨가 좋으면 저 멀리까지 다 보일듯 :)


꼭대기까지 올라오느라 힘은 들었지만....
멋진 풍경에 기분 업!! 되어서 기념사진도 찍고 :)


아쉽지만 이제 내려가는길...

이사람은 뭐하시는 걸까?;;;


어쨌든 만리장성 구경은 여기서 끝!!!

 
내려가는 길에도 케이블카 타고 슝슝슝 :)

중국은 정말 보면 볼수록 신기한나라;; 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


Posted by 고고씽!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사람들이 많군요~ㅋ
    저는 한 겨울에 가서, 사람들도 많지 않았고, 추워서 얼어죽을 뻔 하다가 겨우 살아왔거든요.^^

    저는 좀 썰렁한 만리장성을 봐서 그런지 좀 차가운 느낌이었는데, 이렇게 보니 풋풋하네요. 만.리.장.성. ^^

  2. 만리장성은 말로만 들었지 이렇게 구체적인 (응?) 사진을 보기는 처음이네요^_^
    정말로 아름답네요!!+_+ 만리장성도~고고씽님도~ㅎㅎㅎ
    만리장성에 올라가지 않으면 대장부가 아니라는 말도 있는데, 한번 가보고 싶어지네요ㅋㅋ

  3. 둔필승총 2009.07.23 10:02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좋은 여행 하셨군요. 이화원과 자금성도 물론 들르신거죠?
    행복한 시간 보내세요.

  4. 저두2년전이가.. 저 케이블카 타고 만리장성 올라갔엇는데..
    그날두 비가왓는데..안개가 너무 끼어서...
    올라갈때두 주위가 뿌얘가 아무것도 안보였어요...
    올라가서도 주위에 한치앞도 안보여서 완전 아쉬웠다는...ㅠㅠ
    원래는 저렇군요...잘 보구 갑니다~

  5. 요즘 케이블카가 생겨서 편하게 올라간것이 아니고
    케이블카가 있는 만리장성쪽으로 가신거에요 ^^
    그게 바로 돈이잖아요~~
    걸어서 올라가는 쪽은 사람도 별로 없고 좋습니다~~
    다리가 개고생을 해서 문제죠~~
    사진 잘 보고 갑니다..

  6. 만리장성에서 날았군요~
    멋져요~

  7. 7월 6 7 8 9 북경 여행을 다녀왓지요.... 흔들리는 잽싸게 올라타야 하는
    케이블카 기억이 생생합니다... 만리장성 올라가는길
    경사가 정말 ㅎㄷㄷ 하지요....
    게다가 사람 정말 어찌나 많은지..... 떼넘들이란 말을
    실감하며.... 하지만 정말 경치는 죽이더군요...

  8. 전번에 배타고 가는것 보고 즐겨찾기에 등록했다가 가끔씩 들어와 보는데
    정말이지 유용한것도 많고 여행을 한번 갖다온듯한 착각이 드네요
    글솜씨도 좋으시고 계속 좋은사진과 글 부탁 드립니다.
    항상 행복이 가득하세염^^~

  9. 위 만리장성은 명나라 말에 지은거죠. 청나라의 침략을 막기 위해 열심히 지었건만 허무하게 망했다죠...
    저번에 갔을때 케이블카가 있는지도 모르고 걸어서 올라 가느냐고 아주 죽는줄 알았네요... ㅋ

    그리고, 북경은 워낙에 비가 잘 안오는 지역이라 비가 오면 되게 좋아라 합니다...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