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발리여행의 컨셉은!
가족과 함께하는 휴양형 여행!!
온가족이 함께하는 발리여행이라 교통이며 음식이며 일일이 맞추기 넘 힘들어서 그냥 패키지로 고고고!! ㅋㅋ

물론 패키지라고 해서 기존에 있는 패키지 상품으로 간게 아니라!
내가 원하는 스케쥴대로 미리 옵션까지 다 넣어 체크하고 또 체크해서 다녀왔으니 뭐... 패키지라 하기도 그렇네 ㅋㅋ

그럼 이제부터 고고씽의 신들의 섬이라 불리는 발리여행 속으로 빠져 보아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껌온 yo!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를 발리로 안전하게 데려다 줄 가루다 항공..
가루다 항공은 첨 타봤는데 이름부터 썩 마음에 들진 않았다;;;
그치만 다른 항공사에 비해 한국에서 발리로 출발하는 시간이나 발리에서 한국으로 돌아오는 시간이나
젤로 좋은 시간대여서 선택!

여행에 있어서 항공스케쥴도 꼭 체크해야 할 것중 하나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번에도 어김없이 이코노미.... 쳇!
나는 언제쯤 비지니스나 퍼스트 타보냐규!! ㅜㅜ
그래도 곰곰히 생각해보면 화물칸에 안타는게 어디냐며;; 하하하

여행떠날때마다 주체할수 없이 설레이는 이 맘 때문에 어김없이 일찍 도착해 주셨으니....
남는시간은 네이버 스퀘어 가주는 센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새로 만들어진 탑승동에도 네이버 스퀘어는 존재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무료 무선인터넷과 노트북을 이용할 수 있는 친절한 네이버 스퀘어!!

그렇게 기다림의 시간이 지나고 나면 드디어 비행기에 몸을 싣는 순간...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루다항공 내부는 이렇게 생겼다.. 흠..
생각보단 많이 좁진 않았지만 그래도 편안한 좌석은 아니었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리를 잡고 앉아있으니 기다리고 기다리던 기내식 시간이 돌아왔다!
사실 따지고 보면 맛도 별로 없는 그냥 그런 음식인데 왜 꼬박꼬박 먹게 되는건지..
왜 이렇게 기대되는건지...

나도 쿨하게 기내식 정도는 안먹는다며 거절하는 날이 오긴 오는걸까?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젤 먼저 4살 짜리 조카아이에게 줄 미리 주문했던 어린이용 식사가 등장했다!
쉬림프 카레에 빵과 샐러드 과자 두개랑 음료랑 치즈케이크까지;;

어린이 메뉴가 성인메뉴보다 훨씬 알차다! 다음엔 나도 어린이 메뉴시켜보면 안되겠니?;;;

사용자 삽입 이미지

특히나 가장 맘에 들었던 빠방하게 부풀어오른 치즈케이크!!
결국엔 내 입속으로 골인~ 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건 어른용 기내식 생선요리이다..
외국 항공사들도 그나마 한국에서 출발하는 뱅기는 이렇게 김치도 주고 쌀도 진짜 쌀이고..
꽤나 먹을만 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고기 요리도 맛은 나쁘지 않았는데 밥이 아니고 매쉬포테이토가 나와서 별로였다;;;
뭐 그렇지만 다 먹어줬다는 ㅋㅋ

밥을 먹었으니 한숨자야겠다며 시킨...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빈땅인지 삥땅인지 빈탄인지 암튼..
인도네시아에서 유명한 맥주라고 하여 시켜본것인데 순한맛이라 술술 잘 넘어 간다
덕분에 부풀어오르는 나의 배;;;;

먹고 조금 자고 수다 떨다가 결국은 닌텐도와 함께! ㅋ
한동안 동숲에 완전빠져 지내다가 요즘 좀 멀리 했더니

사용자 삽입 이미지

7개월이나 안보였다고 칭얼거리시더라는 ;;;
7개월동안이나 집 비운덕에 온집안에 바퀴벌레랑 온마을에 잡초 제거하느라 눈빠지는줄 알았다;;;;

어쨌든 늘 그렇게 먹고 자고 싸고 자고 먹고 하다보니 어느새 발리에 거의 다 온듯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무리는 아이스크림으로 상콤하게 ㅋ
맛나는 아이스크림을 먹고 잠깨라는 소리같은데? 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상콤하게 또 꿀꺽 해주고는 창 밖을 내다보니 파란 하늘이 기분까지 상쾌하게 만들어주더라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 드디어 인도네시아 발리에 도착!!!!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발리는 출국심사 전에 이렇게 비자를 구입하는 곳에 줄서서 비자를 따로 구입해야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보통 구입하는 비자는 일주일자리 10달러비자

구입한 비자랑 여권이랑 입국신고서 작성한걸 내밀면 도장찍어주고 여권에 비자 붙여주고~~
간단하게 입국끝!!

사용자 삽입 이미지

소박했던.. 그래서 더 발리 스러웠던 발리의 공항...
드디어 발리에 왔고나~~ 캬캬캬

현지 가이드 미팅후 준비된 차량으로 이동하는데...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발리에 입국한 모든 사람들에게 이렇게 꽃목걸이를 하나 하나 걸어준다~~
(저 꽃의 정체는 발리의 상징이기도 한 열대화인 캄보자라는 꽃)

첨에는 목걸이 걸어주는거 보고 저거 또 돈내는 거구나 싶었는데~~~ 무료 서비스라는~~
완전 감동의도가니탕!  꼭 국빈 대접 받은 기분이랄까? 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준비된 차량에 차곡차곡 짐을 싣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제 드디어 출발!!!

고고씽의 발리스토리! 절찬리 연재중!! ㅋ
(* 주의 : 가까운 서점에 가셔도 찾아보실수 없습니다! 오직 이기적인 세상에서만 보실수 있다는 ㅋ)


고고씽의 블로그 구독하러가기



Posted by 고고씽!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휴 두바이 다음으로 가보고 싶은 곳이에요.
    당분간 멀리는 못간다는 ㅡ.ㅡ
    아프다 ㅠ.ㅠ

  2. 저는 작년 8월즈음 다녀왔었습니다. 공항을 보니 기억이 새롭네요
    캄보자라는 꽃의 향기가 참 좋았어요..목에 거는 순간 기분이 좋아지더란..
    다음글 기대됩니다. ^^

  3. 발리에 다녀오셨군요. 가족과 함께 해서 더욱 즐거우셨겠어요. 꽃 향기가 여기까지 온 것같은 느낌이네요^^. 발리는 태국에 비해서 상당히 여성스러운 여행지이지요? 저도 또 가고 싶은데,,, 조만간 동행자를 구해보아야 겠네요 ㅎㅎ. :)

  4. 안녕하세요^^
    글 잘 읽었어요..
    부럽네요.....^^
    비행기 값이랑 호텔 등 정보좀 부탁드려요~~!!
    저도 이번 여름휴가때 갈려고 하는데 가족들이랑요...
    부탁드려요^^!!

  5. 아이사랑 2009.04.22 17:59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올해 가족여행을 발리로 갈까 생각중인데....여행경비는 어느정도 들었나요?

  6. 발리로 여행가려고 계획 중인데
    다음 글이 기다려집니다.. ㅋㅋㅋ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