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시간여의 기다림이 후딱지나간후... 드디어 탕갈루마 리조트로 향하는 페리에 탑승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름하야 탕갈루마 젯!
탕갈루마 페리는 승선인원에 따라 350명, 200명, 110명 정원의 3개의 배가 각각 운영된다고 한다
우리가 탄 탕갈루마젯은 총 3층으로 이루어져 있었으니 350명 정원이 아니었을까? 또 제멋대로 생각해본다;; 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탕갈루마 리조트가 위치한 모튼섬은 브리즈번선착장에서 35km정도 떨어져 있고 배로 약 1시간 15분 정도 소요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배에 오르면 따로 좌석이 정해져 있는건 아니니 알아서 재주껏 멋대로 앉으면 된다!!
위의 사진이 페리 1층이고~ (1층은 그저 각자 잠을 자거나 할수 있는 뭐 그런 자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2층으로 올라가면 이렇게 가족이나 일행들이 함께 앉아 이야기도 하고 저 긴 쇼파에 누워 잘 수도 있게 되어 있다!
우린 2층에 짐을 풀고~~ 일단 3층 구경 고고씽~

사용자 삽입 이미지

좁다란 계단을 따라 3층으로 올라가보면~

사용자 삽입 이미지

3층은 야외석이다~ 시원한 바닷바람을 맞으며 달려갈수 있는~
3층에 자리잡고 앉을려고 했으나 이미 좌석은 만석;;;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름 이번 여행에서 무엇을 해야 할지 열심히 생각하고 고민하는 고고씽양!
고고씽양은 항상 뭐든지 열심히 한답니다..... 라고 말하고 싶지만.. 그저 컨셉일 뿐이고! 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치만 여행다이어리를 쓰는건 잊지 않았다..
물론! 비록! 오늘 아침에 브리즈번 공항에 도착해서 한거라곤 백발의 원빈님을 만나 마술을 구경한것 뿐이지만..
그래도 뭔가 끄적여 봤다.. 물론 이날 이 시점 이후로 나의 여행다이어리를 본 사람은 아무도 없었다며;
물론 여행다이어리를 꺼내 쓸 시간도 없이 매 시간 매 순간 즐거웠다며~~ 후훗;;;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참을 수다떨고 놀다보니 저~~ 멀리 모튼섬이 보인다~~
3층에 올라가서 사진찍긴 귀찮고;;; 잽싸게 카메라를 꺼내들고 찰칵!!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잡토님하의 오두막 + 아빠백통의 조합은... 손목 뿌러지게 무겁다;;;;
열심히 찍어보려 했으나 사진찍기 전에 손목 뿌러지겠다며;;; 포기..
하지만 부러운건 어쩔수 없다 ㅜㅜ

부러운건 부러운거고~ 나의 450D와 함께 내 눈에 보이는 멋진 풍경들을 담아내기 시작~ 바쁘다 바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 멀리 모튼섬이 가까워오고... 패러세일링을 하는 사람도 보이네?
아까 핀켄바(Pinkenba) 선착장에서 본 바로는 1인에 66불이던데.... 흠.. 비싸지만 해보고 싶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알록달록 낙하산이 파란하늘에 넘 이쁘게 데롱 데롱~
낙하산 하나에 의지해서 하늘을 나는 기분은...꺄~~ 말로 설명 못한다~~ (물론 해 본건 아니지만;; ㅋ)

모튼섬이 가까워 질수록 파란하늘과 초록빛 바다를 보는 나의 감탄사는
3초에서 2초 그리고 1초 간격으로 아~~ 아~~ 아~~~
더는 못참겠다 싶어 나도 3층으로 다시 후다닥 올라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기 저 멀리 가면 내 두손으로 잡을수 있을것만 같이 낮게깔린 예쁜구름과.. 파란 하늘.. 내가 여기 왔다규!!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도.. 그리고 이 배에 있던 모든 사람들도 설레이고 흥분되던 순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기저기서 터져나오는 셔터소리.. 수십 아니 수백번의 셔터질 끝에 드디어 모튼섬 탕갈루마리조트 제티부두에 도착!
기다렸던 사람들이 하나둘씩 내리기 시작한다

그리고 나는 보았다!! 심. 봤. 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멋쟁이 님하를~~  (지금 다시 보니 꽃남의 준표님 닮은거 같기도 하고 ㅋㅋ)
보자마자 0.1초의 망설임도없이 카메라를 들고 찰칵!!
센스있게 카메라를 응시해주시던~ 후훗~~ 내가 꿈꾸던 호주의 꽃미남 님 ㅋㅋ
물론 말한마디 못건네고 그냥 내려왔지만 말이야 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벌렁벌렁 두근두근 거리던 심장을 부여잡고 배에서 내리니 우리를 기다리고 계신 이쁜 온니!!
배에서 내려오면 이렇게 탕갈루마 리조트에 있는 각나라 가이드 스텝들이 기다려주신다는~
한국인 스텝은 가운데 온니!! 이름이 에바였던가?;; 벌써 가물 가물 하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따뜻했던 날씨덕에~ 즐거운 사람들 덕에~ 모두들 하하호호 신나던~~ 모튼섬 탕갈루마리조트에서의 시간~

사용자 삽입 이미지

모튼섬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개. 봉. 박. 두.

고고씽의 블로그 구독하러가기





Posted by 고고씽!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설정샷이,,ㅋㅋ귀여우시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