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년전에 들렸던 홍대 맛집! 어머니가 차려주는 식탁 ^^

요즘 외식이라 하면 양식, 일식, 중식, 퓨전이 판치는 마당에 한식이 너무너무 먹고 싶었다.

말그대로 어머니가 차려주는 식탁이.. ㅋㅋ

입구로 들어서면 그냥 깔끔한 백반집 정도..

따로 룸이있긴한대 룸을 안들어가 봐서 그런지 생각보단 고급스런 느낌은 아니다

하나하나 정갈하게 셋팅된 자리..

모든 그릇과 냅킨 등에는 저렇게 로고가 떡 하니 붙어있다!

글씨체도 입고 감각적이야~ 하나 가져오고 싶었다는 ㅋㅋ

메뉴판은 따로 정해진 메뉴는 없고 계절에 따라 바뀌는 메뉴들~

가격은 생각보다 비쌌다...

제일 싼게 이모정식으로 15,000원짜리....

저기 보이는 고모정식에서 튀김요리와 냉채요리 그리고 별미를 꿈꾸는 육류요리가 빠진 메뉴!

물론 나는 이모정식으로 ㅋㅋ;;

처음에 나온 단팥죽과 동치미 국물~ 달지않은 단팥죽이 넘넘 맛났다!

곧이어 나온 독특한 소스의 어울림, 샐러드 라고 하는데..

사실 어디를 가나 샐러드는 남기지 않고 다다~ 먹는 편인데..(심지어는 추가 주문도 한다고!)

이건.. 소스가.. 정말 독특하다;;

한약재가 들어간 맛이 났다는.. 쩝..

한약을 제대로 거부하는 나의 입에는 정말 안맞았던 샐러드;;

처음으로 샐러드를 남기다!!

그다음은 고명잡채!!

색도 이쁘고 맛도 있고.. 왜 집에서 만들면 저런 색과 저런 맛이 안나는지.. ㅋ

계절향기를 부쳐내는 전!

전의 정체는 생선전과 마전!

생선전은 원래 안먹는데 요건 맛나더군! 그리고 마전은 첨 먹어봤는데 그냥 아무맛이안났다 ㅋㅋ

시원하고 담백한 탕~

해물이 들어간 해물탕인데 국물이 정말 끝내줬다~ 호호


향으로 만나는 육류요리는 바로 돼지고기 수육(저거 수육맞나?)

양에서 조금 아쉬웠지만 그래도 맛나게 냠냠~

모든 요리가 끝나면 식사를 올려준다~

저거 밥 먹다가 찍은거 절대 아니다.. 원래 저만큼 나옴 ㅋㅋ

그래도 전에 요리를 많이 먹어 그런지 배고플 정도의 양은 아니었다..

사실 나는 계란후라이 반숙 반찬을 세상에서 젤로 좋아 하는데..

어머니가 차려주는 식탁의 로고를 보면 더더 계란 후라이가 생각나더군..

먹고싶었는데.. 흑흑 달라고 할껄... 흑흑..

그리고 마지막 후식~ 맛나는 파인애플~ ^^

커피까지 샤샤샥 마셔주시고~~

항상 느끼한 외식요리에 지치신 분들에게 추천!

정갈한.. 말그대로 어머니가 차려주는 식탁!!

위치는 홈페이지에서 담아왔어요 ^^

홈페이지 http://www.dinnertable.co.kr/







 

신고


Posted by 고고씽!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